주인의 손을 떠나서 쓰래기가 된 물건들

누군가에게 버림 받는건 억울하기도 한 감정이다

웁스..
친구 만날려구 했는데 이녀석이 ㅠㅠ....
전화가 하도 안와서 전화 해보니깐 상당히 어글리 하게도
이녀석이 친구들이랑 건대입구에서 놀고 있는 거에요. -_-
나랑 놀기로 해 놓고선 전화도 않하구요.
안그래도 피해망상증인데 이녀석때메 더 심해 졌어요.
아우!!! ~~!!!
이녀석도 거꾸로 메달아 버릴테야!!! (제가 하는 욕중에서 가장 쎈 것입니다. ㅠㅠ)
아 처량해.. 그냥 가정주부 해 버려야 할까봐요...

크리스™ 저도 그런 경험이 한 번 있었죠.. 정말 기분 나쁘드라는...
03|04|06 02:32:50
에리오르 ㅋㅋㅋ 괘안아.. 담에 만나면은.. 그냥.
콰악~

03|04|06 17:45:53
Anas 가정주부 잼나겠다 ㅋㅋ 잼난 가정주부생활해 나중에 이쁨받게 ㅎㅎ
03|04|06 19:47:25
크윽;;;
03|04|06 20:56:43
speedspy 殺す.
03|04|07 03:25:54
김상석 ㅡㅡ;; 가정주부도 괜찮겠네.. 아니 가정주부가 아니라 가정남편. 나중에 결혼하믄 사랑받고 살겠네~~
03|04|07 12:28:33
칙쇼;;;;;;;;;;;;
03|04|07 12:32:25

'지난이야기(Blogin백업) > 작은세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_-;  (0) 2003.04.05
뭐 하자는 건지...  (0) 2003.04.05
말. 語. Talk  (0) 2003.04.05
앨리스가 된다면...  (0) 2003.04.04
빌게이츠 피살 소동  (0) 2003.04.04
역시 해피엔딩!!  (0) 2003.04.0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