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데없이 날라든 문자메세지... 덕분에 단잠에세 깨어 버렸다. (정말 긴장했다.)Canon | Canon PowerShot S45 | 2003:04:04 12:49:22

빌게이츠 피살 단문 메세지

10시 06분 나에게 문자가 하나 도착했다.
잠결에 문자신호음의 시끄러움에 못 견디고 겨우겨우 일어나
책상에 있는 폰을 붙들고 한마디 외쳤다. “아이씨...”
열어본 나는 잠이 덜 깬 상태라 그냥닫아 버렸다.
“아.. 젠장.. 빌게이츠가 죽든 말든 먼상관이야.....”
다시 자리에 눕고 나머지 잠을 청하려하는 순간 문자가 하나 더
왔다. 전보다 더 찡그리고 폴더를 연순간.. 닫아버렸다.
다음에 신청한 메일알림 서비스였었다.
그때 정신이 들었다.
‘에? 누가 죽어? 빌?? 고놈 죽은 거야 좋지만 악영향이 클 것 같은데’
“아~~ 젠장”
자리에서 일어나 컴을 켜고 남자들이 잠자리에서 일어나자마자 흔히 하는
행동을 한 뒤 (이상한 생각 마시라.) 의자에 앉았다.
평상시 브라우저의 홈페이지가 ‘야후’인 나는 야후뉴스에서
이내 사실을 확인 할수 있었다. 우려했던 일이 발생했다.
(기사 본문) http://kr.dailynews.yahoo.com/headlines/bs/20030404/yonhap/yo20030404859450.html

이미 잠은 다 깨 버렸고 화가 치밀어 오른 나는 꼬장이라도 부릴 심산으로
문자를 보낸 장본인 ‘정진용’ 이라는 인간(친구임) 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 녀석 눈치챘나보다. 안받는다. ㅠㅠ (담에 걸리면 거꾸로 메달아 버릴 테다.)

제길~~~~ 나의 잠을 돌려줘~~~~!!!!!! ㅠ_ㅠ

그때쯤이면 본인 스스로도 거꾸로 메달리고 싶었는지도 몰라요 ㅋㅋㅋㅋ
03|04|04 21:39:58
그렇겠죠? 그런대 이녀석 좀 무게가 나가서 매달려면 정육점 정도는 가야할텐데... 큰일이군요 - ㅠ -)ㆀ
03|04|05 00:19:58
김상석 한글97을 세계화로 MS를 밀어내고 차세대 워드OA 적극 추코 솔찍히 2002나 워디안보다는 막강 97이 제일이제~ 마소는 떠나라! 지구에서~
03|04|05 10:25:10
음.... 윈도우가 문제야;; 문제 ㅠㅠ
03|04|05 21:41:02

'지난이야기(Blogin백업) > 작은세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하자는 건지...  (0) 2003.04.05
말. 語. Talk  (0) 2003.04.05
앨리스가 된다면...  (0) 2003.04.04
빌게이츠 피살 소동  (0) 2003.04.04
역시 해피엔딩!!  (0) 2003.04.04
친구  (0) 2003.04.03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