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먹는 요구르트(플레인 요구르트)의

뚜껑을 딱 개봉하고

뚜껑에 붙은 그 맛난 녀석들을 혀로 날름 대고 있는 모습...

이건 좀 남 보여주기 민망 ㅎㅎ;;

 

그렇죠? ㅎㅎ

 

 

'HEstory > 신변잡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즘 wake 근황  (2) 2009.11.07
지금 사랑하고 계신가요?  (2) 2009.10.27
내가 남에게 보여주고 싶지 않은 모습  (4) 2009.05.21
난감한 상황 발생  (12) 2009.05.17
마데꾸!  (2) 2009.05.05
무엇이든지  (2) 2009.05.01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BlogIcon 띠용 2009.05.21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밖에서는 숟가락으로 싹싹 긁어내구요, 집안에서는 핥아먹지요.흐흐

  2. BlogIcon 청명 2009.05.22 0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사람들 바글바글한곳 아니고서야 그냥 핥...... 뭐 어떤가요 ...
    다들 편한데선 핥아먹지요 (...)